더북(TheBook)

열씨미&게을러


열씨미 그래서 결국은 우분투를 설치해야 한다는 말이군요.

게을러 아무래도.

열씨미 좋아요. 뭐 프로그램을 받아서 설치하는 거야 일도 아니죠.

게을러 음… 신중하게 생각해볼 필요가 있는데. 우분투는 그냥 일반적인 응용 프로그램이 아닌 운영체제라고.

열씨미 다운로드해서 설치를 시작하면 ‘다음’, ‘다음’, ‘다음’ 클릭하는 거 아니었어요?

게을러 뭐부터 알려줘야 할지 막막하구나. 일단 내가 아주 급한 회의가 있어서 말야.

열씨미 선배! 오늘 야식은 제가 살테니 좀 도와달란 말예요.

게을러 이거 사람 다시 봤는걸. 맨입으로 부탁만하는 ‘몰상식한’ 파렴치한은 아니구만.

열씨미 도라에몽에게 팥빵 하나만 던져주면 뭐든지 다 해결해주는 거랑 비슷한 건가.

게을러 뭐… 나쁘지 않은 비유구만. 어쨌든. 운영체제는 시스템을 제어하는 가장 기본적인 소프트웨어라고. 단순히 클릭만해서 설치할 수 있는 응용 프로그램과 달리 각 설치 과정에 대한 이해가 필요해.

열씨미 어째 꽤 복잡하게 들리네요.

게을러 무슨 그런 섭섭한 말씀을. 리눅스 배포판 제조업체들이 얼마나 공들여서 설치 과정을 쉽고 단순하게 만들어 놨는데… 설치할 언어 및 국가 정보를 입력하기, 하드디스크에 우분투를 설치할 공간 마련하기, 시스템 관리자 계정 생성하기, 뭐 이 정도가 직접 해야 할 일이고 나머지는 우분투가 다 처리한다고.

열씨미 뭐야… 그러니까 어렵다는 거예요? 쉽다는 거예요?

게을러 음… 그 질문에 대한 답은 직접 해본 다음에 스스로 찾기 바라고… 일단 설치 과정을 같이 살펴보자고. 직접 시스템을 설치해보면 금방 익숙해질 거야.

열씨미 오케이. 당장 시작하자구요.

게을러 급할수록 돌아가야 하는 법. 우분투를 설치하기 전에 필요한 준비 과정부터 빠트리지 말고 챙겨두라고.

신간 소식 구독하기
뉴스레터에 가입하시고 이메일로 신간 소식을 받아 보세요.